'iPad전망'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1.29 iPad 과연 성공할까요? (10)


오늘자 신문기사와 블로그들을 살펴보니 iPad 관련기사가 넘쳐나는군요.

기사의 주된 내용은 대체로 애플이 또 하나의 혁신적 기기를 발명했다는 것이며, 왜 삼성전자나 LG전자에서는 이러한 제품을 생산하지 못하는가에 대한 비판도 자주 언급되는 것 같습니다.

하지만 기사들은 대체로 "역시 애플", "경이로운 발명품"이라는 찬사를 쏟아내고 있습니다.

사람들의 열광이 이해되지 않는바는 아니지만, 저는 아이패드가 아이팟터치나 아이폰처럼 초히트 상품이 되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판단합니다.

일부 언론에서는 4:3의 화면비율, 음성통화기능 미탑재, 카메라 미탑재 등을 단점으로 들고 있지만, 이는 기능의 다양성과 하드웨어 스펙을 중심으로 디지털 기기를 평가하는 국내 언론의 관행 때문인 것으로 보이고, 저는 순수하게 일반적인 휴대기기 사용자의 편의성을 중심으로 말씀드려보고자 합니다.

첫번째로, 통학시, 출퇴근시 사용 편의성입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출퇴근이나 통학시에 휴대기기를 이용합니다. 학생들의 경우에는 사정이 좀 다르지만, 직장인의 경우에는 대부분 직장과 가정에 데스크탑을 보유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사람들에게 아이패드가 과연 사용하기 편한 물건일까요?

아이패드의 규격은 간단히 말해 일반적인 단행본 정도의 크기입니다.

이와 관련된 제 경험을 우선 말씀드리겠습니다.

개인적으로 게임과 동영상 시청 등을 즐기는 편이라 예전에 PSP를 구입했었습니다. 아이팟 터치 구매 이후로 지금은 거의 사용하지 않고 있지만요...

그런데, PSP 정도의 크기만 되도(핸드폰의 약 2.5배 정도?), 밖에 나갈때 항상 가지고 다니는 것이 아니라, 일정한 제약이 있으면 주저하게 되더군요.

예를 들어, 비가 오는 날에는 한 손으로 우산을 들어야 하니까 망설이게되고, 여름에는 외투를 입지 않기 때문에  PSP를 넣을 곳이 마땅치 않아 망설여지는 일이 많았습니다. PSP를 들고 나가려면 가방을 따로 가지고 나가야 하는데, 이것도 많이 귀찮은 일이더군요.

다시 말해 아이패드는 휴대가 편한 크기는 아닙니다. 그래서, 대부분의 사람들이 일어서서 통학을 하거나 통근을 하는 우리나라 대중교통 체제에서는 그다지 경쟁력이 없다고 보입니다.

특히, 버스의 경우 한 손으로 손잡이를 잡아야 하는데, 한 손으로 아이패드를 지탱하기가 쉽지 않을 것입니다.

두번째는, 누워서 사용하기에 너무 무겁다는 점입니다. 사실, 대부분의 집에는 보다 넓은 화면에 보다 성능이 좋은 데스크탑이 있죠. 컴퓨터를 사용해서 중요한 작업을 해야 한다면 데스크탑 앞에 앉을겁니다.

침대에 누워 여유있게 서핑을 하고, 유튜브를 보기 위해 아이패드 같은 물건을 구매하는 것 아닐까요? 개인적인 판단이지만, 여기서 중요한 건 누워서 들었을 때 팔이 아프지 않아야 한다는 점인 것 같습니다. 아이패드가 1kg도 안된다고 하지만, 누워서 한 손으로 지탱하기는 불가능한 무게입니다.

애플은 킨들에 맞서고, 아이폰과 맥북의 중간시장을 공략하기 위해서 아이패드를 출시했다는 것이 정설입니다.

하지만, 제가 생각하기에는 오히려 그 어중간한 크기와 무게가 아이패드의 치명적 결함이 아닌가 싶습니다.

누군가 저에게 이렇게 반문하실 수도 있을 겁니다. 그럼 그 어중간한 킨들은 왜 그렇게 많이 팔렸냐고?

애플은 소비자들이 비슷한 가격이라면 칼라화면에 게임도 가능하고 동영상재생도 가능한 아이패드를 선택할 것이라고 믿고 있는 것 같습니다.

칼라화면에 다양한 기능을 포함한 아이패드가 훨씬 경쟁력이 있으니까, 킨들을 돈주고 살바에야 당연히 아이패드를 선택할거다.

하지만, 킨들은 그 단순성과 흑백화면으로 인해 오로지 정보습득이나 교육용도로만 쓰인다는 점이 주효하게 작용하지 않았을까요?

만약, 부모의 입장이라면 성능이 떨어지더라도 당연히 오로지 텍스트를 읽는 목적으로만 사용가능한 기기를 선물하고 싶을 것 같습니다.

PSP, 닌텐도DS, 킨들, 아이패드, 넷북이 있다면 저라면 킨들을 아이에게 선물하겠습니다. 물론 킨들을 학생들만 사용하지는 않겠지만요...^^

이상 아이패드에 대한 저의 순수히 개인적인 예측이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제라드76